건마바다:건마,스웨디시,1인샵,마사지,아로마,왁싱,타이

본문 바로가기

건마바다:건마,스웨디시,1인샵,마사지,아로마,왁싱,타이

본문 바로가기

정보공유

    국힘 ‘대통령 자막조작 사과하라’ 항의 방문하자…MBC ‘돌아가십시오’
    건마바다 2022.09.28 20:55
20220928000666_0.jpg
박대출 국민의힘 MBC 편파방송조작 진상규명위원장이 28일 서울 마포구 MBC문화방송 본사를 윤석열 대통령 해외 순방 보도와 관련해 항의 방문해 기자회견을 가지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국민의힘은 윤석열 대통령의 비속어 논란과 관련해 영상을 최초 보도한 MBC 사옥을 찾아 거세게 항의했다.

이들은 MBC를 향해 ‘조작 방송’ ‘보도 참사’라고 규정하며 공영방송이 아닌 민영화 논의를 해야 한다고 비판을 이었다.

28일 국민의힘 ‘MBC 편파조작 방송 진상규명 태스크포스’는 MBC 서울 상암동 사옥을 찾아 ‘MBC 조작보도 항의방문’ 기자회견을 열었다.

태스크포스 위원장인 박대출 의원은 “MBC가 공영방송으로 본분을 잊고 확인되지 않은 사실을 왜곡해서 그 방송으로 이 나라 국익에 해를 끼친 사태에 대해 진상을 규명하고 책임 묻기 위한 것”이라고 항의 방문 취지를 밝혔다.

20220928000667_0.jpg
국민의힘이 윤석열 대통령 해외순방 관련 보도와 관련해 MBC를 항의 방문한 가운데 28일 서울 마포구 MBC문화방송 본사에서 전국언론노동조합 MBC본부 노조원들이 피켓을 들고 구호을 외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박 의원은 “MBC는 공영방송으로서 국민의 재산인 전파를 이용해 국민에게 진실만 보도해야 한다”며 “공영방송임에도 불구하고 특정 진영의 편에서 공영인지 진영방송인지 헷갈릴 정도로 편파보도를 지속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국민의힘 의원들은 이 자리에서 와서 동영상 파문의 진실을 알려고 왔으나 박성제 사장은 이 자리에 나타나지 않았다”며 “MBC 경영진은 다 어디 갔나. 어디로 도주했나”며 보도에 대한 해명을 촉구했다.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소속인 권성동 의원은 “이번 사건은 이름을 제대로 불러야 한다. ‘MBC 자막 조작 사건’이다”며 “자막을 조작해 대통령 발언을 왜곡하여 국민을 속였다”고 주장했다.

20220928000668_0.jpg
국민의힘이 윤석열 대통령 해외순방 관련 보도와 관련해 MBC 항의 방문을 예정한 가운데 28일 서울 마포구 MBC문화방송 본사 앞에서 바른언론을 위한 범국민시민연대 회원들이 윤석열 정부의 언론탄압에 맞선 MBC 사수 시민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권 의원은 ‘대국민 보이스 피싱’ ‘외교적 자해 공갈’ ‘제2의 광우병 선동’이라는 표현을 쓰면서 “단순한 해프닝을 외교 참사로 만들어 정권을 흔들려는 속셈”이라며 “MBC는 자칭 공영방송이라고 하는데 현실은 더불어민주당의 전위 부대가 돼서 국익을 해치고 있다. 이제 민영화를 통해서 MBC를 우리 국민에 돌려줘야 한다”고 했다.

국민의힘 의원들은 “조작전문 편파방송 공정방송 어디갔나. 공영방송 외치면서 편파왜곡 웬말이냐”는 규탄 구호를 외치기도 했다. 이에 일부 MBC 노조원들은 사옥 안팎에서 국민의힘 의원들에게 ‘돌아가십시오, 부당한 방송장악입니다!’라고 적힌 팻말을 들고 반발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회원 로그인

  • 전체 : 918
  • 신규 : 14